close open
[감성방]
게시글 보기
[좋은글] 루쉰이 평생 고민했던 것
Date : 2018-12-18
Name : 아침편지


루쉰이 평생
고민했던 것도 바로 이것이었다.
죽을 때까지 고민하고 싸웠던 것은 바로
저열하고 수준이 낮은 국민성을 개조하는 일이었다.
그것은 만만한 일이 아니었다. 그리고 루쉰 한 사람이
감당할 만한 일도 아니었다. 그래서 그는 죽을 때까지
싸움을 멈출 수 없었다. 그런 의미에서 루쉰은
문학가이기에 앞서 '전사'였다.


- 조관희의《청년들을 위한 사다리 루쉰》중에서 -  


* 그렇습니다.
우리에게도 '전사'가 필요합니다.
선한 꿈, 선한 싸움을 위해 온몸을 불사르는 전사.
중국에 루쉰이 있었다면, 우리에게는 누가 있을까요.
김구 선생을 비롯 근현대사의 많은 전사들이
생각납니다. 그리고 이 시대의 전사는
과연 누구일까, 떠올려봅니다.
고민하게 됩니다.  

오늘도 많이 웃으세요.




출처 : http://www.godowon.com/

코멘트 쓰기

개인정보 수집·이용

개인정보 수집/이용
목적 항목 보유기간
게시판 서비스 제공
이름, 비밀번호, 작성내용, IP Address
게시글 삭제 시
* 동의하셔야 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.
코멘트 쓰기

비밀번호 확인 닫기